올빼미의 성 무료로 보기

영화정보
  • 올빼미의 성 무료로 보기
  • 일본
  • 시노다 마사히로
예고편
스틸컷
올빼미의 성 무료로 보기
줄거리
{인자전설(忍者傳說). 기모노의 관능과 검의 살기가 공존하는 나라 일본. 하얗게 분칠한 음험한 살기가 도사리는 그 곳 파국과 절명의 역사를 가로지른 세 영웅이 있었다. 통일의 터를 마련한 전략가 오다 노부나가. 그 통일의 기둥을 세운 도요토미 히데요시 통일의 집을 완성한 도쿠가와 이에야스. 그러나 역사의 물줄기 뒤에서 그들의 그림자가 된 사람들이 있었으니... 어둠과 함께 태어나 어둠과 함께 스러져 가야했던, 가장 용감하고 지혜로왔지만 죽음을 생존의 이유로 받아들여야 했던 비운의 존재. 사람들은 그들을 닌자라 불렀지만, 차마 그 이름마저 두려웠을 때. 올빼미라는 암호로 이름을 대신했다...}   일본 전국 시대 말기, 강력한 카리스마로 혼란한 정국을 제압하고 있던 오다 노부나가(織田信長)의 한가지 명령에서 이야기가 시작된다. 언제나 어둠속에 숨어서 모든 정보를 장악하고있는 닌자라는 존재에 대해 공포감을 느낀 오다 노부나가는, 5만의 군대를 동원, 닌자의 본거지인 이가(伊賀)를 공격, 닌자는 물론 그 가족들까지 몰살시킬 것을 명령한다. 이 공격에 의해 이가의 닌자들은 거의 전멸하게되고, 소수의 살아남은 닌자들은 뿔뿔이 흩어져 모습을 감추게된다. 그 후 10년의 세월이 흐르고 천하는 오다 노부나가의 암살 후 오다의 신하였던 토요토미 히데요시의 세상이 되었다. 그러나 히데요시의 정권을 물려받을 적자의 죽음으로 인해 조정은 흔들리기 시작하고, 정권을 노리고 있던 토쿠가와 이에야스(德川家康)는 은거하고 있는 이가의 닌자를 이용해 은밀히 히데요시의 암살을 추진한다.   이런 조정의 움직임으로 인해 산속에 숨어있던 이가의 살아남은 닌자 츠즈라 쥬죠(나카이 키이치 분)는 히데요시의 암살을 위해 당시의 수도인 쿄토(京都)로 향하게 되고, 거기서 같은 이가 출신 인물들과 만나게 된다. 오다 노부나가에 대한 복수를 꿈꾸다 그가 죽자 오다의 신하였던 히데요시를 복수의 대상으로 삼고 기회를 노리고 있는 여자 곡예사 키사루(하즈키 리오나 분), 같은 이가의 닌자 출신으로, 지금은 자신의 과거를 버리고 무사로서의 입신 출세를 꿈꾸며 관헌의 관리가 된 카자마 고헤이, 그리고 토쿠가와 이에야스의 전속 닌자 핫토리 한죠우에 의해 조종당하며 모든 사건을 배후에서 움직이고 있는 쿠노이치(くノ一,여자 닌자) 코하기. 이야기는 이들 네 명을 중심으로 전개된다.   [스포일러] 히데요시의 암살을 위해 움직이는 쥬죠우와 코하기는 관리로서의 출세를 꿈꾸는 고헤이와 대립하게되고, 닌자의 움직임을 꽤뚫고 있는 고헤이는, 쥬죠우와 키사루의 동료들을 말살시킨다. 이런 사건들 속에서 쥬죠우와 코하기는 사랑에 빠지게 되는데, 적자가 없었던 히데요시는 또다시 아이를 얻게되고, 이로 인해 토쿠가와는 히데요시의 암살 계획을 중지, 암살 계획과 관련된 모든 인물들을 없앨 것을 명한다. 계획의 중지로 인해 결국 키사루마저 죽게되고, 쥬죠우와 코하기는 같이 쫓기는 처지가 된다. 쥬죠우는 모든 것을 결말짓기 위해 히데요시가 있는 성으로 향하고, 히데요시를 죽일 수 있는 기회를 얻지만 한낱 노인에 지나지 않는 히데요시의 모습을 보고는 암살을 포기한다. 암살을 포기하고 도주하던 쥬죠우는 고헤이와 숙명적인 대결을 벌이게 되고, 결국 결착(決着?結着: 결말이 나서 결정됨, 결말이 남 )이 나지 않은채 쥬죠우는 성에서 탈출, 오히려 고헤이는 닌자의 복장을 하고있던 탓으로 관헌에게 붙잡히게 된다. 고헤이는 자신이 토쿠가와쪽의 가신(家臣)이라고 해명을 하지만 모든 증거를 없애려는 토쿠가와쪽의 음모로 인해 존재를 부정당하고, 결국 끓는 가마속에 쳐 넣어지는 형을 당하게 된다. 닌자의 신분을 증오하며 출세를 꿈꾸던 고헤이가 처형되는 모습을 지켜본 쥬죠우와 코하기는 산속에 은거하며 살아간다.
감상평 1
질문 들어갑니다. 조금이라도 아시는 부분이 있다면 답변 부탁드립니다. 1. 위의 일정이 가능할까요? 힘들어 삭제 할 부분이 있다면 지적부탁드립니다. 2. 위 일정에는 안 넣었는데 첫째날 야경을 고베에서 하고 싶습니다. 오직 야경만...   교토에서 5시정도에 출발한다면 고베야경이 가능할까요?   가능하다면 어디로 가서 야경구경하는 것이 좋을까요?   고베에서 야경보고 사진찍고 도톤보리에 도착하면 시간이 어느정도 될까요? (대충...)   사실 고베 야경과 도톤보리의 밤거리 둘 다 보고 싶거든요. 3. 둘째날 새벽부터 일어나서 나라를 다녀올 생각입니다.   오사카에는 12시 이전에 도착하는 것으로 생각하는데... 가능한가요?   만에 하나 나라에서 시간이 조금 남는다면 또다른 장소를 추천해주세요. 짧게 볼 수 있는 곳으로...  4. 오사카 시내에서는 오사카성을 보고 해유관을 꼭 가보고 싶습니다.   시간이 된다면 도톤보리도 또 보고... 역시 가능할까요?   시간이 되면 우메다스카이빌딩에서 야경을 보고 싶은데 시간상 볼 수 있나요?   볼 수 없다면 돈 들이면서 굳이 스카이빌딩 갈 필요가 없을 듯 한데...   비행기가 9:30이라서 공항에는 7:30분까지 도착해야한다는데... 30분정도 늦으면 못 오나요? ^^^;; 5. 간사이쓰루패스2일권을 구입예정입니다. 사는 것이 나을까요?   아님 KR도 타면서 하나씩 구입이 나을까요?   간사이쓰루패스로 교토시내 버스 승차도 가능한가요?   아님 교토버스이용권(500엔짜리)을 구입해야하나요?   오사카내에서 여러 여행지를 들어간다면 오사카주유패스도 사야하나요? 필요없을 듯 하긴한데... 6. 개인적으로 거의 혼자가는 여행일 듯 싶어서 유니버셜스튜디오재팬은 제외시켰습니다.   또한 주말이기도하고 금액도 만만치않고... USJ 안가보면 후회할까요?   저의 둘째날 일정과 비교해서요. 7. 마지막으로 둘째날 모든 것을 포기하고 히메지성은 간다면 어는 것을 추천해 주시겠습니까?  거의(90%) 혼자 여행이다보니 관람시간은 그다지 많이 걸릴 것 같지 않습니다.숙소는 난바에 정할 예정이고요. 저의 여행 관람 순위는1. 야경  2. 그 나라의 전통적인 색깔 정도입니다.물론 현대적인 것도 매우 좋아합니다. (거의 다 좋아하는 것이 되는건가??? ^^;;) 오사카는 처음이다보니 욕심낸 부분도 많고 모르는 것도 많습니다. 많은 태클을 부탁드립니다. 첨가보는 곳이다보니 너무 욕심이 생겨 질문이 너무 많네요. 이해바랍니다. ^^; 올빼미의 성 오사카 올빼미 투어 일정을 봐주세요. A. 첫째날 (교토)간사이공항(06:00) → 우메다역 → 교토 가와라마치역교토여정 : 니죠성→금각사→은각사→철학의 길→헤이안진구→청수사→기온(17:00)[하루일정] 교토 가와라마치역 → 우메다역 → 난바 → 도톤보리 B. 둘째날 (나라&오사카)난바 → 우메다역 → 나라나라여정 : 동대사 → 사슴공원 [오전일정]나라 → 오사카오사카여정 : 오사카성 → 해유관 → 오사카시내오사카 → 간사이공항 일단 일정은 위와 같이 짜보았습니다.간단히 정리하자면 첫날 교토 하루일정 둘째날 오전은 나라 오후는 오사카입니다. 여기서부터
감상평 2
 지난 7월 둘째주에 여행박사 통해서 일본 오사카 갔다왔는데요.. 상당히 만족하고 있습니다. 우선, 첫째날! 오후 5시에 교토에서 관광마치고 바로 한큐선 타고 오사카 우메다역 와서 우메다 한큐역으로 이동하여 고베로 이동하면 7시 약간 안되어서 도착합니다. 산노미야에서 다시 보통전철을 타고 2정거장 이동하면 니시모토마치역이 나오거든요. 거기서 서쪽출구로 나와서 쭈욱 걸어가면.. 고베 최고의 야경을 볼수있는 모자이크 쇼핑몰이 나옵니다. 아마 7시쯤이 되지 않을까 생각이 드네요. 야강 머 한 30분 보고.. 다시 니시모토마치로 와서 산노미야로 이동, 산노미야에서 특급으로 노다한신역에 내리세요. 노다한신역은 2층인데요.. 지하1층에 분홍색 지하철이 있습니다. 이거타면 바로 난바로 갑니다. 아마도.. 9시 전에 남바 도착합니다. 그러면 14번 출구로 나가서 180도 돌아서 올라가면.. 바로 도톰보리, 신사이바시 아케이드 나옵니다. 그렇게 구경하면 됩니다. 첫째날은.. 둘째날.나라로의 이동은 일부러 우메다까지 갈 필요없습니다. 난바역에 긴데쯔 나라선 특급타면 30분에 긴데쯔 나라역에 도착합니다. 2번출구로 나가면 사슴들 노니는 공원나오고.. 15분쯤 가면 도다이지 나옵니다. 쥑입니다. 일본 최대의 불상이죠. 아침 7시 30분부터 입장이니까... 빨리 가면 갈수록 이득이겠죠. 그렇게 보고 다시 오사카 난바로 오면.. 늦어도 11시 정도. 난바에서 밥먹고(초밥이나 라면) 오사카 비즈니스파크역(연두색) 이동하여 오사카성, 해우관, 우메다스카이 등등 시간이 충분하겠네요. 오사카 주유패스냐? 아님 간사이 스루패스냐? 고민이 되시겠네요. 첫째날도 둘째날도 모두 많이 움직이는 동선이라서.... 주유패스는 오사카 성 및 WTC등의 입장료 면제가 정말 큰 이득이지만, 오사카 외의 지역에는 통용이 안됩니다.  그와 반대로 간사이 스루패스는  입장권 할인만 해주는 대신 교토, 고베, 나라 등지의 이동에도 쓰이므로.. 이동이 많으시니까.. 간사이 스루패스 2일권을 권합니다.  출발이 9시 30분이면.. 8시까지 도착해도 괜찮습니다. 오사카 간사이공항은 웃기는게.. 출발 2시간 전부터 발권을 하죠? 따라서.. 비행기 출발 30분 전에는 탑승이 금지되므로.. 8시 30분까지 간사이 공항 4층 티켓팅하는 곳으로 가면 충분합니다.  USJ, 히메지.. 등은 다음에 가십시오. 저도 가보진 않았습니다만.. 우선 대표적인 코스를 한번 돌아보고 나서 다음의 볼거리를 찾는 것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숙소를 남바로 정하셨다면.. 저는 저렴한 가격의 워싱턴 호텔 추천합니다. 역은 니혼바시역이지만, 도돔보리랑 이어져있어서.. 정말 편리합니다. 조식도 괜찮구요.. 우선1순위가 야경이므로.. 고베 꼭 가시구요.. 첫날에 우메다 스카이빌딩에 올라가는 것도 좋겠습니다(10시에 문 닫는다고 하던데..).  또한, 색깔을 중요시 여기시니.. 난바의 화려한 불빛과 젊은이들의 패션, 또한 교토 기온의 일본 전통의 색깔 등도 상당히 좋아하시리라 생각이 드네요. 참고하십시오.
다른영화
관련링크